한국법조인협회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한법협 공익인권센터

공지 및 새소식

HOME > 한법협 공익인권센터 > 공지 및 새소식

 

2016. 8. 3. 한법협 공익인권센터, 봉사의 날 진행

관리자 2016-09-06 02:27:44 조회수 6,237

 

 

 

“한법협 공익인권센터, ‘까리따스 사랑의 식당’ 봉사의 날 진행”
- 독거노인 등 형편이 어려운 분들을 위한 배식 봉사에 참여


 

 

   한국법조인협회 공익인권센터(회장 김정욱 변호사, 센터장 황인규 변호사, 이하 한법협 공익센터)는 지난 7월 19일(화) “까리따스 사랑의 식당 봉사 천사의 날”을 진행하였습니다. “까리따스 사랑의 식당”은 사당역 인근에 위치한 독거노인, 저소득계층, 노숙인 등 형편이 어려운 분들을 위한 식당으로 “까리따스 수녀회”에서 운영하는 곳입니다.

 

 

 


 

까리따스1.png

 

 

 

 

 

 

 

   이 날 한법협 공익센터 공익 변호사들은 인근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저소득계층, 노숙인 등을 대상으로 160여 명의 인원에게 식사를 배식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습니다. 재료를 손질하여 음식을 만드는 것부터 배식과 설거지, 주방 청소에 이르기까지 식당 봉사의 전 과정에 참여하였습니다.

 

 

 

까리따스2.png 까리따스3.png

 

 

 

 

   이에 앞서 한법협 공익센터에서는 지난 7월 9일(토) 같은 장소에서 법률적 지원을 필요로 하시는 분들에게 상담을 진행하였으며, 앞으로도 매월 2째주 토요일 오후 진행되는 의료봉사와 병행하여 지속적으로 까리따스 수녀회를 지원할 계획입니다. 

 

   까리따스 봉사팀장을 맡은 이유택 변호사는 “단순히 배식만을 하는 것이 아니라서, 몸은 무척 고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 이상으로 보람을 느낍니다.”라고 말하며 “로스쿨 재학생과 함께하는 까리따스 수녀회 법률상담을 지속적으로 진행하는 한 편, 관계된 단체의 법률 자문 등 다각적으로 도움을 드리고 싶다”고 전했습니다.

 


 

   황인규 변호사(한법협 공익센터장)는 “오늘 행사는 흔히 공익법이라고 하면 떠오르는 법률상담뿐 아니라 다른 분야로도 공익봉사 영역을 확장하기 위함"이라며 "앞으로도 한법협 공익센터는 복지시설과 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풀뿌리 공익법률 활동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